서귀포예술의전당, 제4회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개최
서귀포예술의전당, 제4회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 개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6.2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회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이 오는 8월 1일부터 3일까지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된다.

2016년 1회를 시작으로 올해 4회차를 맞은 서귀포예술의전당의 대표 브랜드 공연 서귀포오페라페스티벌은 예술감독 김수정을 필두로 대한민국 오페라 대상에 빛나는 지휘자 양진모와 소프라노 강혜명과 이세희, 테너 이정원, 전병호, 바리톤 한규원 등의 정상급 오페라 스타들과 탤런트 이정용이 참여해 요한 슈트라우스 2세가 작곡한 3막의 희극 오페레타 박쥐(8월1일 ~ 2일)를 화려한 음악과 무용, 재미있는 상황을 다양한 연출을 통해 뮤지컬 보다 재미있는 오페레타의 맛을 한층 더 느낄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 서귀포예술의전당-박쥐 포스터. ©Newsjeju
▲ 서귀포예술의전당-박쥐 포스터. ©Newsjeju

이어 8월 3일(토)에는 세계무대에서 활동하는 제주출신 성악가들의 제주오페라스타 갈라콘서트가 펼쳐진다.

메조소프라노 김수정(신성여고졸업, 글로벌 오페라단장), 소프라노 신지화(제주여고졸업, 이화여대교수) 바리톤 김승철(제주대졸업, 계명대교수), 메조소프라노 김지선(서귀포여고졸업, 오페라 전문가수) 등이 한자리에 출연 해 유명한 오페라 아리아와 한국 가곡을 들을 수 있는 친숙한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

특히 제주출신 고학찬 전 예술의전당 사장이 사회로 출연해 제주 오페라스타 갈라 콘서트의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본 공연의 입장권은 오는 7월 4일(목)부터 예매가 가능하며 오페레타 박쥐는 1층 2만원 / 2층 1만 5천원 , 제주오페라스타갈라콘서트는 1층 1만원 / 2층 5천원으로 초등학생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 서귀포예술의전당-갈라콘서트. ©Newsjeju
▲ 서귀포예술의전당-갈라콘서트.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