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화월드, '신화러브콘서트' 성황리에 마쳐
제주신화월드, '신화러브콘서트' 성황리에 마쳐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7.0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 재즈의 거장 피아니스트 롭 반 바벨과 ‘한국에서 가장 바쁜 베이시스트’ 고재규의 첫 제주 합연
▲ 제주신화월드가 지난 29일 예술 기획 ‘끌로드아트홀’과 함께 ‘Summer Night Jazz’를 주제로 개최한 ‘신화러브콘서트’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Newsjeju
▲ 제주신화월드가 지난 29일 예술 기획 ‘끌로드아트홀’과 함께 ‘Summer Night Jazz’를 주제로 개최한 ‘신화러브콘서트’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Newsjeju

제주신화월드가 지난 29일 예술 기획 ‘끌로드아트홀’과 함께 ‘Summer Night Jazz’를 주제로 개최한 ‘신화러브콘서트’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콘서트는 유럽 재즈의 거장 피아니스트 롭 반 바벨과 ‘한국에서 가장 바쁜 베이시스트’ 고재규의 첫 제주 합연이였다.

이번 공연은 연주자들이 직접 재즈의 역사를 다양한 장르의 명곡들과 함께 소개하면서 관객들과 호흡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I Got Rhythm’, ‘Don’t Get Around Much Anymore’, ‘When You Wish Upon a Star’ 등 일반인들에게도 익숙한 명곡들을 중심으로 연주를 펼쳐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자아냈다.

이날 참가한 한 관객은 “이번 콘서트를 꼭 보고 싶어서 일부러 부산에서 내려왔다”며 “제주도 여행을 종종 하는 편인데 제주도에서 이 정도 수준의 명품 공연을 본 건 처음”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다음 ‘신화러브콘서트’는 8월에 파리에서 활동하고 있는 바로크 앙상블 ‘뮤직엉시엔’의 첫 내한 공연으로 마련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