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내 공사장서 30대 근로자 숨져
제주시내 공사장서 30대 근로자 숨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07.1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도1동 광양사거리 인근 공사장 격벽 무너지며 깔려
▲  ©Newsjeju

10일 오전 9시58분쯤 제주시내 공사장 내 격벽이 무너지며 30대 근로자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사고발생 지역은 제주시 이도1동 광양사거리 인근이다.

숨진 근로자는 중국인 A씨로, 공사장 5층에서 내부벽 해체작업 중 무너지는 벽체에 깔렸다. 

출동한 소방대원은 오전 10시11분쯤 구조완료 조치했지만 A씨는 안면부와 가슴부위가 함몰된 상태로 이미 의식과 호흡이 없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