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해수욕장 화장실 불법촬영 점검
제주 해수욕장 화장실 불법촬영 점검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9.07.1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가 성매매 예방방지 캠페인 및 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에 대해 일제 점검을 실시한다.

제주시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성매매, 성범죄 등 여성폭력 예방을 위해 민‧관 합동 캠페인 실시 및 디지털성범죄로부터 안전한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 카메라 일제점검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대상은 해수욕장 화장실 및 관내 공중화장실로, 제주시는 관리부서 및 읍‧면‧동 협조로 불법 촬영 카메라 탐지장비를 활용해 불법 촬영 일제점검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제주시는 지난 2018년 11월 불법 촬영 카메라 탐지장비 76대를 구입해 수시로 화장실을 점검 관리 할 수 있도록 화장실 관리부서 및 26개 읍‧면‧동으로 관리전환을 마쳤다.

제주시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여성폭력 예방 활동으로 여성 인권 보호 및 사회적 약자가 안심하고 편안하게 살 수 있는 안전한 제주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