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3개 지역축제 대상'제5차 안전정책실무조정위원회'개최
서귀포시, 3개 지역축제 대상'제5차 안전정책실무조정위원회'개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7.23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9회 예래생태체험축제', '제6회 돈내코계곡 원앙축제'
'제24회 표선해변 하얀모래축제'

서귀포시는 23일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제5차 안전정책실무조정위원회(이하 위원회)를 열어 축제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관리계획을 심의했다.

이번 심의에서는 △제19회 예래생태체험축제 △제6회 돈내코계곡 원앙축제 △제24회 표선해변 하얀모래축제 등 3개 지역축제 대상으로 수상안전·식중독·해상 기상상황 등 축제장 안전사고 예방에 초점을 맞췄다.

수상프로그램 진행 중 기도막힘, 익수사고, 심정지 등 갑작스러운 안전사고에 대비하기 위해 의료진 상시 배치를 요청했으며, 연안해역의 경우 해경 등 유관기관과 연락체계를 갖추고 기상악화 시 신속히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해 행사 진행여부를 판단할 것을 당부했다.

그리고, 음식이 쉽게 부패되는 여름철 식중독 증가기간임을 감안해 조리도구를 종류별로 사용하고 음식물이 부패하지 않도록 냉장․냉동 상태 여부를 확인하는 등 위생상태에 심혈을 기울일 것을 당부했으며, 관계부서와의 협조를 통해 사전 위생교육을 반드시 실시할 것을 요청했다.

이외에 시설물 보강 등 지적된 사항에 대해서는 축제전까지 보완토록 요청했으며, 이행여부는 축제 개최 전 합동점검단 현장점검으로 최종확인 할 예정이다.

김형섭 서귀포시 안전총괄과장은 “내실있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안전사고 예방에 초점을 두고 안전정책실무조정위원회를 열고 있다”며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시작됨에 따라 축제장 안전점검으로 시민들이 편안하게 여름철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19회 예래생태체험축제(7월 27일부터 28일까지)는 예래동 논짓물 일원에서, 제6회 돈내코계곡 원앙축제(8월 3일), 제24회 표선해변 하얀모래축제(8월 3일부터 4일까지)는 표선해수욕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