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여름철 폭염피해 우려, 준비 철저히"
원희룡 "여름철 폭염피해 우려, 준비 철저히"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07.30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서지 안전 관리 강화, 폭염 피해 최소화 위한 선제적 대책 마련 지시
하반기 인사 및 여름 휴가철 맞아, 복무 철저 주문
▲  ©Newsjeju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여름철 폭염에 따른 선제적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30일 오전 원희룡 지사는 제주도청 본관 2층 삼다홀에서 '주간정책 조정회의'를 진행했다.

이날 원 지사는 "폭염피해 저감을 위해 오는 9월 30일까지 11개 부서 협업으로 대책기간을 운영 중"이라며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된 만큼 보다 세밀한 점검과 제대로 가동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물놀이 등 피서지 안전관리 강화와 함께 쓰레기 무단투기로 제주의 이미지가 추락하는 없도록 해달라"며 "이로 인한 인력수요 발생 시 선 조치 후 보고에 나서라"고 당부했다.

원 지사는 오는 8일2일 하반기 정기인사를 앞두고 업무 공백 최소화도 강조했다.

그는 "인사와 여름휴가 기간이 겹치는 만큼, 공직기강이 해이해지거나 느슨해졌다는 비난을 받지 않도록 직무에 충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원희룡 지사는 또 "민원인 진정사항, 도민들의 건의‧약속사항 등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는 철저한 인계인수로 도정에 대한 신뢰를 확보해야 한다"는 소견을 내세웠다.

끝으로 여름철 휴가와 관련해서는 "눈치 보지 않고 부담 없이 쓸 수 있도록 하되, 휴가철 공직기강 해이 문제는 발생하지 않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