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신도포구 해상서 40대 여성 숨져
서귀포 신도포구 해상서 40대 여성 숨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08.08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대정읍 신도포구 해상에서 4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해경이 수사에 나서고 있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숨진 여성은 김모(42)씨로, 지난 7월 오후 5시40분쯤 택시기사가 신고했다.

택시운전자 정모(49. 남)씨는 승객 김씨가 "잠시 해안도로를 보고 싶다"고 말해 주차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김씨가 돌아오지 않는 것을 수상히 여긴 정씨가 바다에 빠져있는 것을 확인, 소방당국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119와 해경이 합동으로 구조 후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사망판정을 받았다. 

서귀포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