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서귀포 고깃집서 단체손님 일산화탄소 중독
제주 서귀포 고깃집서 단체손님 일산화탄소 중독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08.1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시와 경찰, 해당 식당 대상으로 사고경위 조사중
어린이 11명, 성인 6명 등 총 17명 중독 치료

제주 서귀포시 한 식당가에서 저녁을 먹던 단체손님이 병원으로 향했다. 일산화탄소 중독 때문이다. 

12일 서귀포시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저녁 8시쯤 서귀포시 동홍동 고깃집에서 17명 일산화탄소 중독 증세를 보였다.

이날 식당을 찾은 단체손님은 21명으로 이중 4명을 제외한 일행 모두가 치료 차 병원으로 향했다.  

중독 증세를 호소한 이들 절반은 자가용을 이용해 인근 병원으로 갔고, 나머지는 119구급차로 강정해군기지로 이송됐다. 병원과 강정해군기지 분산 이유는, 고압산소치료를 받기 위해서다.

중독 증세를 보이는 17명 중 어린이는 11명이다. 이들 모두는 혈액검사에서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나왔다. 

행정시와 경찰은 오늘 사고가 난 식당을 찾아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