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츠런파크 제주, 한상배 조교사 900승 달성
렛츠런파크 제주, 한상배 조교사 900승 달성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09.01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송철희)에서의 8월 마지막주 경마에서 한상배 조교사가 900승을 기록했다.

데뷔 24년차의 한상배 조교사는 지난 8월 31일 6경주(1,000m)에 출전해 역전 우승을 일구며 개인 통산 900승의 기록을 달성했다.

이와 함께 제주마 ‘경성제일(제주마, 3세, 거세)’은 8연승 기록을 이어 나갔다. 

전날(30일) 6경주(1,110m)에서 전현준과 호흡을 맞춘 경성제일은 출발 이후 선두권 바로 뒤에서 시종 여유 있는 경주 운영을 펼치다 결승선 직선주로에서 특유의 뒷심으로 쾌속비행의 도전을 가볍게 물리치며 8연승을 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