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은퇴? "마지막 인사, 그동안 감사했다"
구혜선 은퇴? "마지막 인사, 그동안 감사했다"
  • 뉴스제주
  • 승인 2019.09.02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효령 기자 = 탤런트 구혜선(35)이 연예계 은퇴를 암시하는 듯한 글을 남겼다. 1일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구혜선입니다. 저는 에세이집 '나는 너의 반려동물' 출간을 앞두고 여러분들께 마지막 인사를 드리려 합니다"라고 썼다.

"그동안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했고 덕분에 꿈을 이룰수 있었습니다. 앞으로도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사랑합니다. 구혜선 드림."

'그때 내가 너에게 사랑한다 말하지 않았다면 우리는 행복했을까'라는 글이 담긴 사진도 올렸다. 2013년 자작곡 '행복했을까' 가사의 일부다.

한편 구혜선은 탤런트 안재현(32)과 결혼 3년 만에 파경 위기를 맞았다. 구혜선은 8월18일 처음 인스타그램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나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고 알렸다. 안재현은 "결혼 후 1년4개월째 정신과 치료를 받으며 우울증약을 복용하고 있다. 결혼생활을 하며 남편으로 최선을 다했고, 부끄러운 짓을 한 적이 없었다"며 반박했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