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동주택 건축공사장 상주감리 실태점검
공동주택 건축공사장 상주감리 실태점검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09.1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0일부터 10월 8일까지 실시

제주시에서는 공동주택 상주감리대상 건축공사장을 대상으로 오는 30일부터 10월 8일까지 상주감리 실태점검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상주감리대상의 건축공사대상은 아파트 건축공사, 바닥면적의 합계가 5000㎡이상의 건축공사, 연속된 5개 층(지하 층 포함) 이상으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3000㎡이상인 건축공사로서 현재 제주시에는 18개소의 공사가 진행 중에 있다.

중점 점검사항으로는 ▲감리원 적정자격 보유 여부 ▲상주이행 상태 등 감리원 구성 및 운영에 관한사항 ▲시공 상태확인 등 시공관리에 관한사항 ▲안전관리 등 현장관리에 관한 사항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제주시 주택과(과장 최원철)에서는 "앞으로도 수시적인 안전점검 및 건축공사장별 관계자와의 비상연락망 구축 등을 통해 안전한 건축공사장을 조성토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