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제주신화페스티벌, 성황리에 마쳐
JDC 제주신화페스티벌, 성황리에 마쳐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10.07 15:48
  • 댓글 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의 신화를 주제로 새로운 콘텐츠 창출해 직접 즐기는 축제의 장으로 기획
▲  ©Newsjeju
▲‘제2회 JDC 제주신화페스티벌’.©Newsjeju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서 열린 ‘제2회 JDC 제주신화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마쳤다고 7일 밝혔다.

‘JDC 제주신화페스티벌’은 소중한 문화유산인 제주의 신화를 주제로 새로운 콘텐츠를 창출해 제주의 신화를 직접 즐기는 축제의 장으로 기획됐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신화를 주제로 한 ‘창작동요제’, ‘신화토크쇼’, ‘신화 책방’을 비롯해 도민 참여 플리마켓(신(神)나장 만나장), 제주 향토 음식(지역 부녀회) 체험과 인기가수 축하공연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특히 ‘신화 런앤런(Run & Learn)’ 과 ‘신화 사생대회’ 등 체험형 이벤트는 가족 단위의 관람객이 참여해 제주 신화도 배우고 축제도 즐길 수 있어서 많은 인기를 끌었다.

이성호 JDC 관광사업처장은 “제주의 신화는 일만 팔천 개의 이야기로 돼 있는데 이를 문화적인 콘텐츠로 구성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이번 축제를 통해서 제주의 신화와 전설을 스토리텔링 등 문화 콘텐츠로 만들어 제주 신화를 즐길 수 있도록 하면서 문화적 가치도 지켜나갈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0 / 400
댓글쓰기
제주를사랑했는데.. 2019-11-12 17:17:46 IP 59.13.22.151
아무리 지역신문이라지만 사실대로 기사 씁시다.
성공적...????..과연
내실은 완전 엉망진창..
말만 주최지...하청 행사업체 대행 맡기도
행사에 관해 문의하거나 개선점 이야기하면
자기네는 군부대 행사업체(?..이게 뮌소리지는 모르겠지만)라 잘 모른다하고....아무튼 전문성 제로. 진정성 제로. 프로의식 제로...돈벌이수단으로만 생각하는 주최와 대행업체....오랜만에 제주축제를 즐기려갔다 기분만 상하고 돌아왔네요.. 제주이미지 실추시키는 이런 쓰레기 페스티벌...폐지요청합니다. 특히 창작동요제는 최악의 프로그램....

제주줌마 2019-11-12 12:34:51 IP 211.36.139.178
그날 가보니
몇사람관객도 없던데ㅠ
출연하는 사람들도 춥던지 우왕좌왕에
이런걸 왜ㅠ진행하는 사람도 없고
어디다 물어볼데도 없던데
야외에서 횡~~하니

제주맘 2019-10-11 18:27:25 IP 223.39.146.235
참가자밖에 댓글을 달수없는 정말 기획부터 시작해서 모든게 엉망이었던 대회였습니다. 자질도없는 심사위원에 변명꺼리밖에 안되는 쓰레기같은 심사평에 어이상실했습니다. 어린이 동요대회맞나요? 누구를위한 대회입니까 대체! 이번에 제대로 대회 말아드셨습니다! 성공리 개최 좋아하시네요이서

이정 2019-10-08 01:30:21 IP 124.54.134.121
한마디로 제주 이미지 싹 깎아 말아먹은 어린이동요대회입니다.이젠 바람도 싫고 귤도 싫고 물도 싫고 ..제주적인게 다 싫어질려고 합니다.우리 아이들 동심에 상처만 남긴 대회 더이상 존재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이네요..정말이지 방송해서 대한민국 사람들 모두 보고 평가해보라하고 싶네요.심사위워님들 그렇게 심사하실거면 왜 대회는 열어가지고 여러사람 고생시키고 실망시키시는건지 도저히 알수가 없네요.주저리주저리 변명인지 설득인지도 모르는 해괴한 말만 해대면서 음악의 음자도 모른거 같고 동요의 동자도 모르시는 문외한들이신거 같아요.먼저 인격을 쌓고 다시 음악공부하시는게 나을거 같습니다.다시는 안갑니다.

조은 2019-10-08 00:24:11 IP 223.62.162.250
이제 2회째 개최되는 대회가 참가했거나 관람했던 다수의 사람들에게 실망과 많은 불만이 터져나오는것은 문제가 있는것 같네요.어린이 동요대회에 어린이에 대한 배려는 없고, 다수가 인정하지 못하는 수상결과, 운영미숙등 좋았던 점은 찾기힘들고 순수하게 동요를 좋아해서 참가했던 이 동요대회의 주인공인 아이들에게 상처만 남기고 끝이났네요.좋은 취지를 가지고 개최를 했으면 좀더 사명감을 가지고 대회를 운영했어야 한다고 봅니다.동요를 심사할 자격이 있는지 심사위원들의 자질부터 제대로 살펴 보아야 할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