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9월 정기분 재산세 683억 원 징수
제주시, 9월 정기분 재산세 683억 원 징수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10.15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도 재산세 세입예산 징수목표액 98.7% 달성

제주시는 올해 9월 정기분 재산세 786억 원을 부과해 683억 원을 징수했다고 15일 밝혔다.

부과 대상별 징수액은 토지 589억 원, 주택 94억 원이다.

정기분 재산세 총액 기준으로 보면, 2019년도에 1353억 원 부과해 납기 내 1203억 원 징수했으며, 지난해 대비 부과액은 176억 원 늘었으며, 징수액은 139억 원 증가했다.

이러한 증가 주요인은 개별공시지가의 상승(10.5%), 개별주택가격의 상승(5.9%) 및 항공기 감면 축소 등으로 분석된다.

현재, 재산세 본세 기준으로 보면 9월 말 누계 1004억 원 징수해 당초 재산세 세수목표인 1017억 원까지 98.7%달성했다.

한편, 제주시는 지난달 23일까지 납부한 조기납세자 200명을 추첨해 상품권(2만원)을 제공하고 앞으로도 시민들이 다양하고 편리한 방법으로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도록 시책 발굴 등 최선을 다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