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보건소, 진드기 서식 밀도 조사 실시
서부보건소, 진드기 서식 밀도 조사 실시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10.15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매개체 작은소피참진드기 서석지 조사

서귀포시 서부보건소는 15일 서귀포시 대정읍, 안덕면 지역에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이하 SFTS) 바이러스를 옮기는 작은 소피참진드기 서식 밀도를 조사했다.

진드기 서식 밀도 조사는 지역주민 및 관광객이 많이 이용하는 오름, 공원, 산책로 등의 11곳에서 이뤄졌다.

주요 채집된 장소와 개체 수는 안덕면 돌오름(26마리), 대정읍 곶자왈 도림공원(17마리), 안덕면 월라봉(18마리) 등 10곳에서 진드기 135마리가 채집됐다.

이날 채집한 진드기는 보건환경연구원에 진드기 종류 및 바이러스 검사가 의뢰됐다.

추후 결과에 따라 살충소독 실시 및 올레길, 오름, 공원 출입구를 중심으로 예방수칙 안내문을 게시해 방문객들에게 주의사항을 홍보할 계획이다.

SFTS는 주로 4월~11월에 SFTS 바이러스를 보유한 진드기에 물리면 감염되는 질병으로 잠복기(6일~14일)가 지난 후 고열, 소화기증상(오심, 구토, 설사) 등을 나타내며 심할 경우 사망할 수도 있는 질병이다.

서부보건소 관계자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 발생 예방을 위해 야외활동 시 적정 복장을 구비해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진드기 기피제 사용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