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립서귀포관악단, '제66회 정기연주회' 무료 개최
도립서귀포관악단, '제66회 정기연주회' 무료 개최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10.20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립서귀포관악단 ©Newsjeju
▲ 도립서귀포관악단이 도민들의 귀를 정화시켜줄 아름다운 공연을 마련했다 ©Newsjeju

도립서귀포관악단은 오는 24일 오후 7시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제66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일 서귀포시 문화예술과에 따르면 이번 연주회에는 국내 플루트 연주자를 대표하는 오신정 교수의 협연과 피아노·바이올린·첼로 트리오의 연주로 감미로운 관악의 선율을 느낄 수 있다. 

공연은 탐라왕국의 발상지로 고을나, 양을나, 부을나 세 신인이 솟아난 곳을 주제로 한 제주 출신 홍정호(한국관악협회 제주도지회장) 작곡가의 교향시 <삼성혈>로 첫 문을 연다.

이어 대한민국 플루티스트 오신정 교수의 협연 무대인 프란츠 도플러의 <헝가리 전원 환상곡>, 특별무대로 루트비히 판 베토벤의 <피아노, 바이올린, 첼로를 위한 3중주 협주곡>을 감상할 수 있다.

정기연주회의 클라이맥스를 장식할 마지막 곡은 관악 작곡의 거장 스위스 작곡가 프랑코 세자리니(Franco Cesarini)의 교향곡 제1번 <수호천사>다. 이 곡은 수년간의 작업 끝에 완성된 곡으로 매우 극적인 표현력, 강렬한 주제와 정교한 구성으로 이뤄져 있어 웅장한 관악의 선율을 느낄 수 있다.

'제66회 정기연주회'는 전석 무료공연으로, 만6세 이상 관람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시 문화예술과(☎760–2494), 도립서귀포관악단(☎739-7394)으로 문의 가능하다. 

한편 도립서귀포관악단은 1998년 창단 후 정기연주회 및 기획·특별연주회, 해외 교류연주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