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올레걷기 축제, 중문 약천사에서 10월31일 개막
제주올레걷기 축제, 중문 약천사에서 10월31일 개막
  • 이감사 기자
  • 승인 2019.10.30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멍 쉬멍 먹으멍' 제주올레 8∼10코스에서 함께 걸어요

'제10회 제주올레 걷기축제'가 내일(31일)부터 11월2일까지 제주올레 8·9·10코스 일원에서 개최된다.

30일 제주도에 따르면 '올레걷기 축제'는 하루 한 코스씩 올레길을 걸으며 길 위에서 펼쳐지는 문화예술공연과 전통문화체험, 지역 먹거리를 즐기고 마을자원의 가치를 재발견하게 된다. 

축제 첫째 날(10월31일)은 8코스 시작점인 서귀포시 중문동 약천사에서 개막식을 시작해서 서귀포시 예래동 논짓물까지 정방향으로 14.8km를 걷는다.

둘째 날에는 9코스 종점인 서귀포시 안덕면 화순금모래해수욕장에서 논짓물까지 역방향으로 11km, 마지막 날은 10코스 시작점 화순금모래해수욕장에서 종점 대정읍 하모체육관까지 정방향으로 17.5km 걷게 된다.

축제는 국내뿐만 아니라 대만, 미국 등 전 세계 1만여명의 도보여행자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참가 도보여행자들은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는 것을 원칙을 해 개인 컵과 수저를 지참하는 환경운동도 병행된다. 

폐막식이 열리는 행사 마지막날인 11월2일은 올해 제주올레 우수 관리기관 및 단체에 대한 시상식도 열린다. 

이번 행사는 온라인을 통한 사전참가 신청자 모집이 완료됐다. 현장참가를 원하는 이는 축제 기간 내 매일 오전 8시~9시50분까지 등록부스에서 선착순으로 100명 신청을 받는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제주올레콜센터(064-762-2190)로 문의 가능하다. 

제주도 관계자는 "참가자들이 사람과 자연이 내어준 올레길을 걸으며 제주의 가치를 재발견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