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자원봉사자 명예의 전당' 등재자에 송금순씨 선정
'제주시 자원봉사자 명예의 전당' 등재자에 송금순씨 선정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9.11.08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송금순씨. ©Newsjeju
▲ 송금순씨. ©Newsjeju

제주시자원봉사센(센터장 김영희)에서는 ‘제8회 제주시 자원봉사자 명예의 전당' 등재자로 덕희봉사회 수석부회장 송금순(66)씨를 선정했다.

자원봉사 명예의 전당 등재자 선정은 제주시 관내 10년 이상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시민을 대상으로 지난 9월 2일부터 9월 27일까지 공모를 해 접수된 총 8명에 대한 심사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

올해 등재자로 선정된 송금순씨는 현재 덕희봉사회 수석부회장으로 2000년 1월 구성된 청솔적십자봉사회 활동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19년 동안 총 1417회· 1만 3424시간에 걸친 자원봉사 활동을 하면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 노인과 아동, 다문화가정, 새터민 등을 찾아 청소, 밑반찬 배달과 함께 정서적 도움을 주는 한편, 재해 구호활동과 북한이탈주민의 정착지원을 했다.

또한, 2019년에는 네팔 룸비니 초등학교를 방문해 열악한 위생시설 조성을 위한 기금 2000만 원과 의류 200벌을 기증하고 전문교육에도 참여해 지역의 자원봉사 활성화와 전문성 강화에 노력하고 있다.

한편 오는 12월 17일에 '제주시 자원봉사자 만남의 날 행사'에서 인증패를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