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과 겨울이 마주 본 제주 한라산
가을과 겨울이 마주 본 제주 한라산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11.24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동(立冬, 11월 8일) 절기에 들어서면서 겨울철의 쌀쌀한 기운이 조금씩 스며들고 있는 가운데 지난 20일 한라산에선 가을과 겨울이 서로 마주보고 있었다.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 가을과 겨울이 마주한 한라산 풍경. 사진=제주특별자치도.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