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병수 "제주의 사람과 자연 살리는 그린뉴딜 정책"
고병수 "제주의 사람과 자연 살리는 그린뉴딜 정책"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1.02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선 제주시 갑 고병수 예비후보, 2일 '정책브리핑' 발표
▲ 고병수 ©Newsjeju
▲ 고병수 ©Newsjeju

고병수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제주시 갑 예비후보자가 '정책브리핑'을 발표, "제주의 사람과 자연을 살리는 그린뉴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2일 고병수 예비후보는 "현재 한국 등 전 세계적으로 저성장이 일상화된 가운데 사회적 불평등은 해소되지 못하고 있고, 서민을 위한 사회 안정망인 복지도 위협을 받고 있다"며 "경제위기, 불평등과 복지위기, 기후위기 등 극복을 위해서는 '그린뉴딜 정책'이 필요하다"고 정책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세계 자동차 시장인 이미 내연기관에서 친환경 전기차로 산업 중심이 변동하고 있어 국민 전기자동차 시대를 열어야 한다"며 "침체돼 있는 제주 전기차 시장도 더욱 세밀한 관리체계와 국가적 관심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고 예비후보는 또 "녹색기술에 대한 정부주도의 적극적 투자가 필요하다. 저탄소 기술, 첨단에너지기술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이라며 "태양광 발전 등 전략적 녹색기술 R&D 투자 확대를 통해 신성장 동력을 만들어야 된다"고 주장했다. 

고병수 예비후보가 언급한 그린뉴딜은, 지난 60년 탄소기반 경제의 인프라와 산업을 생태친화적으로 전환시켜 일자리를 창출한다. 경제를 살리는 과거와는 질적으로 다른 성장전략 정책이다. 

그는 "새로운 혁신과 도전을 위해서는 국민 삶의 안정망 구성이 가장 중요하다"며 "산업구조 및 에너지 전환과정을 지원하기 위한 복지확대와 교육과 노동시장 정책 등 사회혁신에 과감한 투자를 해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린 뉴딜정책이 성공하려면 대기업 중심이 아닌 지역 중소기업 등 지역 경제 생태계와 연계되어야 한다"면서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순환경제센터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지역 참여형 그린뉴딜 특별법 제정에 앞장 서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