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족보행로봇 '미니 치타', 12일 넥슨컴퓨터박물관 오다
4족보행로봇 '미니 치타', 12일 넥슨컴퓨터박물관 오다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0.01.06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타 로봇 개발과 미래 로봇을 주제로 한 강의 및 미니 치타 로봇 시연
▲  ©Newsjeju
▲제주 넥슨컴퓨터박물관에서 오는 12일 ‘스페셜 오픈워크숍: 치타 로봇의 개발과 미래의 로봇’을 개최하며, MIT 기계공학과 김상배 교수와 그가 개발한 4족보행로봇 ‘미니 치타'를 만나볼 수 있다.  ©Newsjeju

오는 12일, 제주 넥슨컴퓨터박물관(관장 최윤아)에서 MIT 기계공학과 김상배 교수와 그가 개발한 4족보행로봇 ‘미니 치타(Mini Cheetah)’를 만나볼 수 있다.

MIT 생체모방 로봇연구소를 이끌고 있는 김상배 교수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4족보행로봇 ‘치타(Cheetah)’를 개발한 로봇공학 권위자다.

치타를 소형화한 ‘미니 치타(Mini Cheetah)’ 역시 백플립, 점프 등 기존 로봇보다 훨씬 자유로운 움직임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재난지역 탐지, 재해 구호, 물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 교수는 넥슨컴퓨터박물관의 2020년 첫 번째 오픈워크숍을 통해 치타 로봇을 비롯한 자연모방로봇을 소개하고, 다가올 미래에 적극적으로 변화하게 될 로봇의 역할과 모습을 이야기할 예정이다. 미니 치타의 시연도 함께 진행되며, 워크숍 이후 미니 치타는 박물관에 기증돼 전시된다.

‘스페셜 오픈워크숍: 치타 로봇의 개발과 미래의 로봇’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박물관 홈페이지(http://nexoncomputermuseum.org) 및 블로그(http://blog.nexoncomputermuseum.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