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2020년 안전도시건설 분야 2800억원 투입
서귀포시, 2020년 안전도시건설 분야 2800억원 투입
  • 이선희 기자
  • 승인 2020.01.13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올해 안전하고 편리한 사람중심 서귀포시 조성을 위해 안전도시건설 분야별 총 2800억원 투입해 시민 안전·행복지수 향상에 주력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서귀포시는 자연재해예방 정비사업에 총 178억원을 투입해 태풍.집중호우 등 자연재해 시 도로, 농경지, 주택지 등 침수 및 월파피해 발생우려가 있는 8개 지구 및 사면붕괴 및 낙석피해 우려가 있는 2개 지구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을 정비한다.

또 지방하천(5개 지구), 소하천(9개 지구) 정비사업 및 우수저류시설(2개소) 설치사업에도 총 307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홍수위 저감효과를 이끌어내 인근 농경지 침수 및 주민불편을 해소함은 물론 맞춤형 친환경적 휴식공간 조성으로 지역주민의 쉼터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맞춤형 시민안전교육을 6개분야에서 8개분야로 확대해 안전취약계층에 대한 안전점검 서비스 및 야간 안전취약지역 그림자 조명 설치사업도 추진한다.

이외에도 오는 7월부터 적용되는 도시계획시설 일몰제에 대비한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용역을 통해 전체 640개소(공원 10, 도로 626, 기타 4)에 대한 전수조사를 거쳐 폐지 또는 단계별 집행계획을 수립한다.

우선 시급을 요하는 삼매봉공원, 강창학공원 등 10개 공원과 창천~중문간 일주도로 등 40개 노선에 954억원을 집중 투입해 토지매입에 적극 나서고, 도시계획도로 23개 노선에 대해서도 131억원을 투입해 지속 추진해 나 갈 계획이다.

박순흡 서귀포시 안전도시건설국장은 "올 한해도 예산 신속집행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시민중심, 현장중심, 민생중심'의 적극적 행정을 통해 시민이 안전하고 편리한 사람중심의 서귀포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