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용 도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
이경용 도의원, 총선 불출마 선언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1.14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경용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위원장(무소속, 서홍·대륜동).
▲ 이경용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위원장(무소속, 서홍·대륜동).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이경용 의원(무소속, 서홍·대륜동)이 14일 이번 국회의원 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이경용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이번 총선 불출마에 따른 입장을 밝혔다. 이 의원은 "선거를 앞두고 많은 지역 분들의 권유를 받으며 더 큰 발걸음을 주문받아 많은 고심의 밤을 보내야 했다"고 술회했다.

이어 이 의원은 "국회에서 할 수 있는 일들과 제주도의원으로서 해야 할 일들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면서 제 스스로를 돌아보는 많은 성찰의 시간을 보냈다"며 "우선 제주의 현안에 먼저 성실히 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얼마 전 서귀포시가 문화도시로 지정됐는데, 이것이 성공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하고, 제2공항 건설을 비롯해 해결해야 할 수많은 과제들이 산적해 있다"면서 "이런 과제들은 주민 중심의 정치를 해야만 성과를 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의원은 "당장은 국회보단 제주도의회에 있으면서 더 많은 일들을 할 수 있다고 판단했다"면서 "서귀포에 당장 필요한 건 책임 있는 도의원의 모습이라 생각한다"고 부연했다.

이 의원은 "지역주민들에게 전한 약속들을 지켜가기 위해 지역에 더 충실한 도의원의 길을 우선하고자 한다"며 "산적해 있는 서귀포의 현안들을 위해 서귀포에 애정을 가지고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드리는 것이 책임 있는 정치인의 길"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