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길현, 바미당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대행 임명
양길현, 바미당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대행 임명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2.22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양길현 예비후보(제주시갑)
바른미래당 양길현 예비후보(제주시갑)

최근 바른미래당에 입당한 양길현 예비후보(제주시갑)가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대행을 맡았다.

양길현 예비후보는 22일 보도자료를 내고 "어제부로 바른미래당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대행을 맡게 됐다"며 "앞으로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대안신당의 3당통합은 물론, 미래세대와의 통합을 이루는 데 제주에서 할 수 있는 일에 성심껏 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양 예비후보는 "우선 제주·대구 지역 등을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선포해 질병예방뿐만 아니라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종합적 대책을 강구할 수 있기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특히 "바른미래당 제주도당은 제3당의 중도개혁 입장에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해소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코로나19 이후 제주경제 살리기에 바른미래당이 함께 하는 제3지대 통합신당이 앞장서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