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양돈농가 악취 저감 방안 모색
JDC, 양돈농가 악취 저감 방안 모색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0.02.27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5일 ‘양돈농가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 개최
▲ JDC는 지난 25일 JDC 본사에서 '양돈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했다. ©Newsjeju
▲ JDC는 지난 25일 JDC 본사에서 '양돈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했다. ©Newsjeju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지난 25일 JDC 본사에서 ‘양돈농가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농학박사인 고한종 한국방송통신대학교 교수가 ‘축산냄새 현황과 관리개선 방안’에 대해 주제 발표를 했다.

▲ 지난 25일 개최된 '양돈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에서 '축산냄새 현황과 관리 개선 방안'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고 있는 고한종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박사. ©Newsjeju
▲ 지난 25일 개최된 '양돈 악취 저감 관련 전문가 세미나'에서 '축산냄새 현황과 관리 개선 방안'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고 있는 고한종 한국방송통신대학교 박사. ©Newsjeju

고 교수는 축산 악취 공해 관련 하드웨어·소프트웨어·마인드웨어가 융합된 ‘축산환경 통합관리 시스템’의 필요성을 강조했고, 이에 대한 집중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JDC는 양돈농가 악취 저감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으며, 전문 기술 보유기업과 악취저감 기술 도입 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실증 및 보급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문대림 JDC 이사장은 “축산사업장 냄새 발생 저감 대책 지원을 통해 악취저감 시스템을 구축하고 제주의 환경가치 증진에 이바지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