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한라병원, 코로나19 감염방지 ‘국민안심병원’ 지정
제주한라병원, 코로나19 감염방지 ‘국민안심병원’ 지정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0.02.27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 및 소아 호흡기환자 진료 위한 원외 안심진료소 운영

제주한라병원(병원장 김성수)이 27일 코로나19 감염방지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됐다.

국민안심병원은 코로나19가 병원 내에서 전염되는 것을 막기 위해 호흡기 환자의 병원 방문부터 입원까지 전 진료과정에서 다른 환자와 분리해 진료하는 병원체계를 구축한 병원이다.

이에 따라 제주한라병원은 이날부터 병원 외부에 컨테이너 등을 마련해 성인은 물론 소아 호흡기환자의 진료를 보기 위한 원외 안심진료소를 두 곳으로 나눠 운영하고 있다.

▲  ©Newsjeju
▲원외 안심진료소. ©Newsjeju

이와 함께 기존 신관 10층에 있는 102병동을 호흡기환자 전용병동으로 운영하기 위해 준비되는 대로 전용병동으로 운영키로 했다.

제주한라병원 관계자는 “외국은 물론 국내 감염병특별관리지역(대구/청도)을 방문한 내원객의 출입을 제한하고 환자면회도 금지하는 등 원내 감염 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에 호흡기 환자와 비호흡기 환자간 진료 동선을 분리 운영함으로써 혹시라도 모를 감염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