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체어 태울 수 있는 전세버스에 2억 지원
휠체어 태울 수 있는 전세버스에 2억 지원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3.13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4대 지원... 추가되면 총 12대 보유

제주특별자치도는 휠체어를 태울 수 있는 전세버스를 구매하는 사업자에게 최대 2억 원을 지원한다.

장애인, 노약자 등 휠체어 사용을 할 수밖에 없는 관광약자와 그 가족들이 편리하게 제주 관광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다.

제주자치도는 '관광약자 전용 리프트차량' 지원사업에 따라 오는 3월 27일까지 도청 홈페이지에 공고하고, 전세버스 업체를  대상으로 참여희망 업체를 공모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엔 지원대수를 3대에서 4대로 확대하며, 지원업체에 대해서는 전세버스는 2억원 범위 내에서 리프트차량 도입비용의 90%를 지원하게 된다.

올해 4대를 추가하면, 휠체어를 태울 수 있는 전세버스가 총 12대로 늘어나게 된다.

사업참여 희망업체는 공고문에 첨부된 신청 서식의 사업계획서와 재무제표 등 구비서류를 갖춰 오는 27일까지 제주자치도 관광정책과로 제출하면 된다.

한편, 제주자치도는 리프트차량 지원 이 외에도, 사설 관광지에서의 시설 정비 및 장비 비치, 기저귀 교환대 및 수유시설 등 인프라 확충을 지원하고, 관광약자 접근성 안내센터 운영, 관광약자를 위한 관광정보 제공 및 관광종사자 대상 관광약자 인식개선 교육 등을 통해 장애물 없는 관광환경을 조성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