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내 고교생, 어머니와 숨진 채 발견
제주도내 고교생, 어머니와 숨진 채 발견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3.18 13:3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경찰청.
제주지방경찰청.

제주도내 발달장애 학생이 어머니와 함께 극단적인 선택에 나서 경찰 수사가 진행 중이다.

18일 제주지방경찰청과 교육청 등에 따르면 어제(17일) 오후 3시45분쯤 서귀포시 남원읍 공동묘지 인근에서 A씨(49. 여)와 B군(18)이 숨진 채 발견됐다.

같은 날 오후 유서를 발견한 A씨의 남편이 경찰 신고에 나섰고, 위치추적에 나선 경찰은 현장 출동 후 숨진 모자(母子)를 찾았다.

경찰과 도교육청 등은 정확한 경위 파악을 진행하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JHS 2020-03-27 17:56:02 IP 106.101.67.84
천사같은 어머니 천사같은 아들이였고 거기서도 여기서처럼 웃고떠들고 항상 행복해야되..미안해 일찍알았어야되는데 월요일에 잠깐들릴께 어머니 잠깐들릴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