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중소기업에 해외지사 설립 지원
제주 중소기업에 해외지사 설립 지원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3.24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주지역본부, 해외지사화사업 참여기업 모집
시장조사부터 바이어 발굴, 현지 유통망 진출 등 수출 컨설팅 지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주지역본부(본부장 전경훈, 이하 중진공제주)가 이달 30일부터 해외지사화사업 참여기업을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제주도 내 중소·중견기업이며, 오는 4월 8일까지 접수 받는다. 이 사업은 해외시장 진출 및 수출 촉진을 위해, 해외에 지사를 설치할 여력이 부족한 기업의 현지 지사 역할을 대행해 수출과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한다.

올해 투입되는 사업은 총 300억 원이며, 각 사업체 당 사업비의 65%가 지원된다. 신청은 수출지원기반활용사업 홈페이지(www.exportvoucher.com/jisahwa)에서 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희망 서비스, 진출지역, 수행기관을 선택할 수 있으며, 수행기관은 중진공, 코트라, OKTA(세계한인무역협회) 3개 기관으로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중진공은 ‘해외민간네트워크’와 함께 ▲시장조사 ▲바이어 발굴  ▲현지 유통망 진출 ▲기술제휴 ▲법인설립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해외민간네트워크는 중소벤처기업 해외시장 진출 및 수출에 필요한 마케팅·컨설팅 역량을 보유한 해외 현지 컨설팅 전문기업으로 현재 37개국에서 130개사가 활동 중이다.

중진공은 지난 2001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4927개사를 지원해 수출 69억 달러, 현지 법인설립 367건, 투자유치 54백만 달러의 성과를 창출했다. 올해는 370개사의 글로벌화를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전경훈 제주지역본부장은 “해외민간네트워크를 현지 비즈니스 거점으로 활용하는 글로벌 진출을 위한 전략이 필요하다”며 “코로나19로 애로를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판로개척과 시장 진출에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