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 가가, 코로나 퇴치 온라인콘서트…폴 매카트니·엘턴 존 출연
레이디 가가, 코로나 퇴치 온라인콘서트…폴 매카트니·엘턴 존 출연
  • 뉴스제주
  • 승인 2020.04.07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ssociate_pic
[서울=AP/뉴시스] 레이디 가가
[서울=AP/뉴시스]이재훈 기자 = 미국 팝스타 레이디 가가가 세계적인 가수들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퇴치를 위한 온라인 콘서트를 연다.

6일(현지시간)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가가는 세계적 자선단체 '글로벌 시티즌'과 손잡고 18일 오후 8시(현지시간) '원 월드 : 투게더 앳 홈(One World: Together At Home)'을 선보인다고 발표했다.

가가 외에 비틀스 출신 폴 매카트니, 스티비 원더, 빌리 아일리시 등 톱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엘턴 존, 데이비드 베컴, 존 레전드, 콜드플레이의 크리스 마틴, 리조, 안드레아 보첼리, 말루마 등의 출연이 예정됐다. 무증상으로 코로나 19에 확진된 배우 이드리스 엘바와 그의 아내 사브리나 엘바도 이번 특별 행사에 참여한다.

이번 온라인 콘서트는 ABC, NBC, CBS 등의 TV 채널뿐만 아니라 유튜브, 애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의 플랫폼으로도 공개된다.

이와 함께 가가는 글로벌 시티즌과 함께 코로나 바이러스와 맞서기 위한 3500만달러(약 452억원)을 7일 만에 모금했다고 밝혔다. 가가는 이 모금액이 세계보건기구(WHO)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했다.  

 가가는 "의학계에 대해 다시 한번 깊은 감사를 표한다"면서 "가족과 환자들을 감염시키지 않기 위해 차에서 자고 있는 간호사뿐만 아니라 의사들에게 감동을 받는다. 우리는 모두 당신들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했다.  

가가는 모금액은 보건 종사자들을 위한 보호장비 구입, 연구소의 연구개발 지원, 코로나19를 치료하기 위한 약물과 백신 개발을 도울 것이라고 기대했다. 향후 더 많은 돈을 모금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