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국회의원 소환제' 강력추진
부상일, '국회의원 소환제' 강력추진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4.09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 을 선거구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부상일 국회의원 후보(미래통합당, 제주시을)

국회의원선거 제주시을 선거구에 나서는 부상일 후보(미래통합당)가 "국회의원 소환제를 강력추진 하겠다"고 재차 강조했다.

9일 부상일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저의 제1공약인 '국회의원 소환제'는 국회의원이 임기 중 비리, 위법행위를 저지르거나 직무유기, 갑질, 막말, 직권남용 등의 행위를 할 때 과감히 퇴출시키자는 것"이라며 "이는 국회의원이 됐다고 거만하게 도민 위에 군림하거나, 일을 하지 않는 무능한 국회의원을 국민들이 언제든 해고 시킬 수 있게 하는 제도"라고 설명했다.

이어 "차명진 같은 막말 국회의원은 퇴출 돼야 한다"며 "일 안하는 국회의원 아웃, 불공정 국회의원 아웃, 갑질 국회의원 아웃, 편법 국회의원 아웃, 비도덕적 국회의원 아웃, 표절 국회의원 아웃, 청년들에게 절망을 주는 국회의원 아웃, 주민을 섬기지 않는 국회의원 아웃을 할 수 있는 '국회의원 소환제'는 시대정신이며 도민들의 열망"이라는 소견을 내세웠다.

그러면서 "제가 당선이 되면 반드시 국회의원 소환제를 관철 시키겠다"며 "최근 모 언론사의 제주시 을 공약선호도 조사에서 '국회의원 소환제'가 압도적 1위를 한 것만 봐도 얼마나 도민들의 열망이 큰지 알 수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