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지역사회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 전국 우수사업 모델로 호평
서귀포시 지역사회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 전국 우수사업 모델로 호평
  • 이선희 기자
  • 승인 2020.05.01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지역사회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이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으로 선정된 전국 11개도시 점검회의에서 호평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지난 4월 29일 영상회의로 개최된 점검회의는 공모부처인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서 주관 국토교통부, 주관부처, 광역 및 지자체등이 참여했으며 시범사업 지자체별로 그동안 추진성과 및 예산집행 상황등에 대한 보고를 했다.

김형석 지역균형국장은 총평을 통해 서귀포시 지역사회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은 코로나19를 겪으면서 공공보건의료 강화 필요성과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사업의 내용이나 취지가 아주 훌륭하고, 타 지자체 확산의 좋은 모범 사례가 될 것이라고 전제했다.

또한 사업구심점인 추진단도 제일 먼저 구성돼 모범적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지역대학과 단체등 참여유도로 사업별 운영주체도 확실하게 구분돼 선도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시범사업 지자체중 예산교부도 제일 많이 된 만큼(91%) 시범사업의 성공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추진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