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귤원 토양피복 비원사업 본격 시행
감귤원 토양피복 비원사업 본격 시행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0.05.04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청필지 전수조사 결과 279농가 중 208농가 선정
사업비 18억 3400만 원 투입

서귀포시에서는 「2020년 감귤원 토양피복 지원사업」 대상자를 선정해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특히 2020년부터는 토양피복 사업 신청필지를 기술센터와 읍면사무소 및 행정시에서 전수 현장조사 한 결과, 총 279농가 중 조사 기준표에 의거해 재식거리 4m이하와 빗물처리가 불가능한 34필지를 제외한 245농가가 적합했다.

이번 현장조사에서 적격한 245농가 중 208농가(90ha)에 대해서는 18억 34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보조 60%·자담 40% 비율로 지원된다.

지원내용은 노지 감귤원 토양피복, 점적관수시설, 우산식 지주대 지원 등이다.

2023년도부터 토양피복 지원사업 대상지는 원지정비 지원사업(원지정비 지원사업 시행 전 성목이식, 우량품종갱신 지원사업 포함) 참여 과원으로 하며, 향후 토양피복 사업 희망 농가에서는 이점을 유념해 사전에 준비해 주기를 당부했다.

토양피복은 감귤의 당도를 1.5 ~ 1.9°Bx 증가시켜 상품성을 7% 향상시키고, 햇빛을 반사시켜 고른 착색효과를 나타낸다.

이에 서귀포시에서는 기존 노지재배에 비해 2배 이상의 소득 증대되는 효과로 고품질 감귤 적정생산 기반 구축 및 소비자 입맛에 맞는 감귤을 생산에 꼭 필요한 사업으로 향후에도 지속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