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에 정박된 어선서 50대 기관장 숨져
제주항에 정박된 어선서 50대 기관장 숨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5.20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해경, 부검 진행 및 자세한 경위 파악 중
제주해양경찰서 전경 

제주항 2부두에 정박된 근해안강망 M호(29톤, 추자선적, 승선원 10명)에서 50대 기관장이 숨졌다. 해경은 부검을 진행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 

20일 제주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44분쯤 M호 선원으로부터 "기관장이 의식이 없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됐다.  

현장 출동에 나선 해경과 119구급대는 기관장 김모(56. 남. 부산)씨를 대상으로 즉각 CPR를 실시, 구조에 나섰지만 결국 사망판정을 받았다. 

숨진 김씨는 도내 병원 영안실에 안치됐고, 제주해경 측은 선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망경위 조사에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