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주차된 렌터카서 20대 숨진 채 발견
서귀포 주차된 렌터카서 20대 숨진 채 발견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5.26 20: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경찰서, 숨진 채 발견된 20대 여성 관련 수사 착수
서귀포경찰서.
서귀포경찰서.

제주도 남원읍 인근 도로 갓길에서 부패가 진행 중인 20대 여성의 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서고 있다. 

26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12분쯤 서귀포시 남원읍 갓길에서 숨져 있는 A씨(29. 여)가 발견됐다.

발견 당시 A씨는 렌터카 운전석에 홀로 앉아있는 상태로, 부패가 진행 중인 상태였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렌터카 업체를 상대로 A씨의 인적사항을 확인, 사망 원인을 찾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내일은 숨진 A씨를 대상으로 부검을 진행할 계획이다. 

서귀포경찰 관계자는 "부패가 진행 중이었으나 환경적인 요인에 따라 (사망시점에 대한) 변동 폭이 크다"며 "부검 등 수사가 진행돼야 할 것"이라며 말을 아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우리전기조명 2020-05-26 23:23:20 IP 121.189.117.179
신례리에서 솨소깍 내천 내려가는 도로인데 네이버 지도 보니까 2019년 4월자 로드뷰에 사건 차량이 저 위치에 그대로 있습니다..
1년 넘게 방치된거네요
장기렌트카도 아니고 일반 렌트카인거 같은데 어떻게 아무도 몰랐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