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소방, 불교 봉축행사 대비 화재 특별경계근무
제주소방, 불교 봉축행사 대비 화재 특별경계근무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5.28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된 '부처님 오신 날' 봉축행사(5월30일)를 앞두고 제주소방이 화재 특별경계근무에 나선다. 

28일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특별경계근무'는 내일(29일)부터 오는 31일까지 이뤄진다. 주요 대상지는 제주도내 전통사찰이다.

경계근무 기간 중에는 도내 사찰에서 봉축행사를 여는 169개소를 대상으로 △전기시설 안전취급 교육 △관계인 119신고 및 대피요령 숙지 △초기 소화설비 사용법 교육 △진입로 주정차 금지 홍보 등 1일 2회 화재예방 순찰에 나선다. 

또 봉축행사 당일에는 전통사찰 7개소에 소방차량 4대, 소방공무원 8명, 의용소방대원 24명의 소방력을 집중 배치해 유사시 대비한 신속한 초기 대응태세를 확립할 방침이다.

도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대규모 봉축행사 등이 개최되는 만큼 철저한 안전사고 예방 및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응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5년간(2015년~2019년) 제주도내 사찰 화재발생 현황은 총 6건이 발생해 약 4000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주요 화재사유는 부주의와 전기적 요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