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고, 코로나19 위기 학생에 25만원 지원
제일고, 코로나19 위기 학생에 25만원 지원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6.01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제일고등학교에서는 저소득층 학생 및 코로나19 사태로 생계가 곤란해진 가정의 학생을 선정해 1인당 25만원을 지급한다. 이는 제주지역 초·중·고 모든 학생에게 지급되는 제주교육희망지원금(1인당 30만원)과는 별도의 지원이다.  ©Newsjeju
▲ 제주제일고등학교에서는 저소득층 학생 및 코로나19 사태로 생계가 곤란해진 가정의 학생을 선정해 1인당 25만원을 지급한다. 이는 제주지역 초·중·고 모든 학생에게 지급되는 제주교육희망지원금(1인당 30만원)과는 별도의 지원이다.  ©Newsjeju

제주제일고등학교에서는 저소득층 학생 및 코로나19 사태로 생계가 곤란해진 가정의 학생을 선정해 1인당 25만원을 지급한다. 이는 제주지역 초·중·고 모든 학생에게 지급되는 제주교육희망지원금(1인당 30만원)과는 별도의 지원이다. 

제주제일고등학교는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대응을 위해 갑작스런 학업 위기에 직면한 재학생 228명을 선정해 학생 1인당 25만원의 '제주일고희망지원금'을 지급한다고 1일 밝혔다. 

지원금의 재원은 △장학금으로 기탁된 학교발전기금 △수학여행, 체험학습, 기타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된 교육활동에 따른 비용 등 자체 예산을 확보해 마련됐다.

제주제일고는 지원대상자 선정을 위해 우선 교내 교육복지운영팀인 '혼디거념팀' 협의회를 통해 △저소득층을 비롯한 기존 혼디거념팀 지원 학생 △자영업 등 코로나 사태로 생계가 곤란해진 가정 학생 △상담을 통해 담임이 지원이 필요하다고 인정되는 학생 등 지원자 선정기준을 마련했다.

이후 전체 학생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은 후 담임교사가 학부모와의 면담을 통해 최종 심사에 추천할 1차 명단을 확정하고 '혼디거념팀'은 1차로 추천된 학생들에 대한 심사를 통해 지원 대상 학생 228명을 최종 선정했다.

제주제일고 문홍철 교장은 "이번 지원금이 학업 위기를 극복하고 자신의 학업과 진로 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격려와 응원이 되길 바란다"면서 "등교수업 후 지원이 필요한 학생이 발견되거나 추가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 위기학생지원금을 추가로 편성해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