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곳곳에 스마트관제 3,000대 추가 도입
제주 곳곳에 스마트관제 3,000대 추가 도입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06.0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 통합 관제센터. 100명의 모니터링 요원이 3교대로 근무하면서 24시간 가동되고 있다.
CCTV 통합 관제센터. 100명의 모니터링 요원이 3교대로 근무하면서 24시간 가동되고 있다.

생활안전사각지대·어린이보호구역 등 제주 곳곳에 스마트관제 3,000여대가 추가로 도입된다. 도입이 완료되면 각종 사건·사고의 효율적 예방은 물론 신속한 대응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스마트 선별관제시스템 영상분석기술을 이용해 사람·차량 등 관제대상에 따라 움직이며 CCTV영상을 선별 표출하는 인공지능을 활용한 스마트 선별관제시스템을 추가로 도입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해에는 읍면동 생활안전사각지대 방범용 CCTV 1,000대, 어린이 안전을 위해 설치된 CCTV 1,000여 대에 스마트 선별관제시스템을 적용, 운영해 왔다.

올해에는 생활안전사각지대, 어린이보호구역 등 제주도민과 어린이, 제주를 방문하는 관광객의 안전을 위해 3,000여 대의 CCTV에 스마트 선별관제시스템을 적용해 운영할 방침이다. 

제주도는 향후 제주CCTV관제센터에서 관리하고 있는 모든 CCTV에 대해서도 스마트 선별관제를 점차적으로 확대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