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하계휴가철 맞이 가격표시제 점검
서귀포시, 하계휴가철 맞이 가격표시제 점검
  • 이선희 기자
  • 승인 2020.07.1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31일까지 4주간...해수욕장, 공영관광지 주변 중점 지도

서귀포시는 하계 휴가철을 맞이해 요금담합, 바가지요금 등으로 인한 소비자 피해를 방지하고 소비자에게 정확한 가격정보를 제공해 피서지역 물가안정을 도모하고자 가격표시제 지도 점검에 나선다.

이번 가격표시제 점검은 지난 8일부터 31일까지 4주간 해수욕장, 공영관광지 주변 상가 일대를 중심으로 추진한다. 대규모점포, 편의점, 기업형슈퍼마켓(SSM), 매장면적 33㎡ 이상인 소매점포 등이 대상이다.

특히, 피서용품 등 물가 상승 우려가 높은 품목 및 가격표시 관련 민원 소지가 높은 점포를 대상을 중심으로 가격 허위표시 및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판매가격 표시는 라벨, 스탬프, 꼬리표 등을 만들어 개별상품에 표시해야 하고, 가공식품 등에는 단위가격도 표시해야 한다.

특히, 할인품목, 매장 밖 진열 품목 등도 실제가격을 명확하게 표시해야 한다. 가격표시제 대상 및 품목은 서귀포시청 홈페이지(경제일자리과)에서 확인 가능하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어려운 경영여건을 감안해 지도 홍보에 중점을 두고 현장소통을 통해 공정한 상거래 질서 확립을 위한 가격표시제를 정착해 나갈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