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교육청, 아르바이트 학생 인권 교원 연수
제주도교육청, 아르바이트 학생 인권 교원 연수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7.14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14일 신제주외국문화학습관 대회의실에서 '2020년 아르바이트 학생 노동인권보호를 위한 교원 연수'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도내 고등학교 알바신고센터 담당교사 28명이 참석한 연수는, 학생 아르바이트 증가에 따른 노동인권 보호를 위해 진행됐다. 

이날 교원연수는 '그래도 희망은 노동운동', '아직 희망을 버릴 때가 아니다'의 저자인 성공회대 하종강 교수가 강사로 나섰다. 

또 탐라공인노무사사무소의 고경하 노무사가 '선생님에게 꼭 필요한 아르바이트 노동인권보호, 근로기준법과 부당행위 사례 및 신고방법'에 대한 강의를 펼쳤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아르바이트 학생 노동인권 보호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며 "모두가 행복한 제주지역 공동체를 구현할 수 있도록 여건 조성 노력도 병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아르바이트 학생 노동인권보호를 위해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이나 조·종례 시, 관련 교과시간에 노동인권교육을 실시토록 권장하고 있다. 제주도내 28곳의 고등학교에 '알바신고센터'가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