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한 제주 역사 기록물 찾습니다"
"소중한 제주 역사 기록물 찾습니다"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0.07.16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자치도, 근현대 기록물 기증신청 접수 중

제주특별자치도는 개인이나 민간단체가 보유하고 있는 제주의 역사 기록물들을 보존하기 위해 수집하고 있으며, 기증신청을 받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기증시넝 대상은 1900년 이후 1980년대까지 생산된 제주의 근·현대 관련 기록물이다. 항일운동이나 새마을운동, 농어촌개발, 마을행사 및 축제와 관련된 자료 등이다.

무상 기증이 원칙이며, 기증 희망자는 도청 홈페이지에 게시된 신청서를 작성해 오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전자우편(yoonsuyang7@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기증신청서는 제주자치도 홈페이지 내 새소식 항목에서 민간기록물 수집 안내 항목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제주자치도는 기증 신청을 받은 기록물에 대한 심의를 거쳐 기증자에게 증서를 수여하고, 수집된 기록물을 제주지방자치사료관에 전시할 계획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민간에서 보유하고 있던 옛 기록물들은 공공에서 누락된 부분을 채워주는 역할을 하게 된다"며 "역사적 기록물의 보존 및 관리는 제주의 문화유산 전승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하기에 도민 분들의 적극 협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