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 솔동산에서 매주 토요일 버스킹으로 만나요
서귀포 솔동산에서 매주 토요일 버스킹으로 만나요
  • 이선희 기자
  • 승인 2020.08.05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솔동산 - 헬로우 버스킹'진행
8월 8일부터 11월 7일까지 3개월간

서귀포시는 오는 8일부터 11월 7일까지 3개월간 매주 토요일 솔동산 문화의 거리에서 ‘찾아가는 솔동산 - 헬로우 버스킹’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솔동산 버스킹 공연은 코로나19로 지난 6개월간 실내 공연들이 연기 또는 취소되는 상황에서 시민들에겐 모처럼 공연 관람의 기회를, 공연에 설 수 없었던 지역 예술인들에게는 활동의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 상가에는 침체된 경기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

공연은 총 14회에 걸쳐 매주 토요일에 마련된다. 8월 한 달은 무더위로 인해 오후 6시 30분부터, 9월부터 11월까지는 오후 6시부터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된다.

문화도시 서귀포를 대표하는 지역 가수들과 싱어송라이터들이 참여해 서귀포만의 특색있는 버스킹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8월 8일 ‘7080 신기영’, ‘싱어송라이터 아미’의 공연을 시작으로 코로나19로 인해 힘들어하는 시민들을 위로하는 3개월간의 여정을 떠난다. 또 월별로 캐리커쳐 그리기, 핀뱃지 만들기, 제주어 캘리그라피 등 특색 있는 부대행사를 마련해 무료 체험토록 할 예정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 생활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다양한 소규모 형태의 문화예술 공연을 조금씩 진행해 나갈 계획”이며 “비대면 문화가 일상이 된 뉴노멀 문화 시대에 대응하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지원함으로써 문화도시다운 예술행사의 다변화를 꾀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