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도정 운영권 참여 근거 마련해야"
"제주 제2공항, 도정 운영권 참여 근거 마련해야"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8.11 16:0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권공항인프라확충 범도민추진협의회-김상도 국토부 항공정책실장 면담
제주공항범추협, '공항운영권 참여 반영', '주민 보상' 등 건의
▲  ©Newsjeju

'제주 제2공항 추진방향 논의'를 위해 국토부가 입도한 가운데, 사업 찬성 단체 측과 만남을 가졌다. 찬성 측은 예정부지 보상 문제, 제주도의 제2공항 운영권 참여 등을 건의했다. 

11일 '제주권 공항인프라확충 범도민추진협의회(이하 제주공항범추협)'은 이날 오전 11시 상공회의소에서 김상도 국토부 항공정책실장 등과 만남을 가졌다고 밝혔다.

제주공항범추협에 따르면 김상도 정책실장과 면담은 제2공항 사업 추진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지역상생 발전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대형 상임공동대표는 "제주 제2공항 건설은 현 제주공항의 혼잡 문제해소와 안전성 확보 등 국민들의 교통 편의성을 위해 추진하는 국책사업으로 더 이상 늦출 수 없다"며 "제2공항 필요성에 대해 국토부가 홍보활동을 강화하는 등 국토부의 강력한 추진의지를 보여달라"고 말했다.  

이어 "사업부지 주민들의 실질적인 피해 지원과 제주도의 제2공항 운영권 지분 참여 근거마련 등 개발에 따른 제도마련 혜택에 나서달라"며 "혜택이 주민들에게 환원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상도 국토부 항공정책실장 "제2공항 건설은 그 동안 여러 번의 연구용역을 통해 안전, 주민수용성, 환경 등 다양한 부문에서 최적의 선택지임을 홍보해왔다"며 "다수의 토론회로 도민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등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달 말 실시하는 '공항과 지역사회와의 상생발전 방안' 연구용역으로 지역주민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주공항범추협은 제2공항이 계획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도민사회 홍보와 함께 공동체 회복을 위한 지원방안 마련을 정부 등에 지속적으로 건의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제주2공항 착공 2020-08-11 21:50:46 IP 58.127
좌남수 제주도의회 의장이 "제2공항의 경우 대부분의 도민들은 대정읍 신도리로 갈 것이라 생각했는데 어느날 갑자기 성산이라고 하니 멘붕이 온 것이다. 멘붕이 온 건 서쪽 지역주민들도 마찬가지다"라고 지적했다. 좌남수 의장님이 이기적이시네요. 실망입니다. 그럼 서부지역분들도 이렇게 생각하십니까. 설마 아니시겠죠. 제주도민 화합과 발전을 위하여 빠른 착공만이 답입니다.

제주도 수준 2020-08-11 18:36:35 IP 211.36
-제주도에는 원도지사만한 사람이 없다. 원도지사 귀한 줄 알아야지 거지같은 제주도 촌놈들아.
-제주도에서 도로 신설할 때, 시세 2배 받아 먹은 제주 촌놈들이 돈 더 받으려고 소송하는 것을 본적이 있다. 제2 공항 개발한다고 보상 더 받으려고 악을 쓰는 제주 촌놈들 볼 때, 객관적으로 황당할 따름이다.
-제주도 제2 공항은 제주도가 수차례 간곡히 중앙 정부에 요청해서 진행된거다. 예상했던 서부가 아니라, 인구도 적고 힘 없는 동부로 결정되었다. 제2 공항 필요한 것을 누구보다 더 잘 아는, 서부 지역과 제주시 의원으로 장악된 제주 도의회가 결사 반대했다.
-결론적으로, 너희같이 인간이 덜 된 제주 촌놈들은 제주2 공항 같은 좋은 시설을 받을 자격이 없다. 그냥, 자식들 학교도 보내지 말고, 귤밭에서 귤이나 따면서 살아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