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서 스킨스쿠버 나선 관광객 숨져
서귀포서 스킨스쿠버 나선 관광객 숨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8.14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 운진항 방파제 해상에서 스킨스쿠버에 나선 40대 남성이 의식을 잃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개요를 조사 중이다. 

14일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숨진 스킨스쿠버 A씨(44. 남. 대전)는 동료 2명과 수중레저업체에서 장비를 빌린 후 이날 오전 10시40분쯤부터 바다에 들어갔다. 

육상에 있던 수중레저업체 측은 오전 11시2분쯤 A씨가 물 위에 떠올라 있는 것을 발견, 해경에 신고 후 바다에 뛰어들었다.

의식을 잃은 A씨는 육상에서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119구급대에 인계됐지만, 끝내 사망판정을 받았다.

서귀포해경 관계자는 "스킨스쿠버활동을 같이 하던 동료들과 수중레저업체를 대상으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