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문제, 경기도 의회와 시의회 차원의 성명서 발표하겠다"
"강정문제, 경기도 의회와 시의회 차원의 성명서 발표하겠다"
  • 한혜진 기자
  • 승인 2011.09.07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참여당 유미경, 김윤숙 의원, 강정마을 방문해 단식중인 의원들 격려

국민참여당 경기도의회 유미경 의원과 고양시의회 김윤숙 의원이 ‘강정 해군기지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단식농성 현장’을 방문해 단식 중인 의원들을 격려했다.

그 자리에서 두 의원은 최근 벌어지고 있는 정부의 강정 해군기지 탄압을 비판하며 “제주도정이 제주 해군기지 문제에 대한 주민들의 의사를 정확히 반영할 수 있도록 주민투표 등의 평화적인 방법으로 문제해결에 나서야 된다”고 주장했다.

또한 이들은 단식농성 현장을 방문한 후 직접 강정 해군기지 현장을 둘러보며 현애자 민주노동당 도당위원장과 향후 계획 등에 대한 대화를 나눴다.

담화를 통해 이들은 “강정 해군기지의 평화적 해결을 원하는 사람들이 많고, 도정은 이러한 상황을 바르게 파악해 해군기지 문제를 새롭게 바라봐야 한다”고 강조하며, “정부도 해군기지 추진을 무조건 추진하는 것을 멈추고 주민들의 의사와 국민들의 여론을 수렴해 해군기지를 새롭게 선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강정 해군기지 문제를 제주도만의 차원이 아닌 전국적 차원으로 해결하기 위해 경기도 의회와 시의회 차원의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의 노력을 하겠다고 강조하며 국민참여당 의원들도 같이 강정 해군기지 문제를 풀어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혜진 기자/저작권자(c)뉴스제주/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