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루즈 타고 온 日관광객 “저옵서예”
크루즈 타고 온 日관광객 “저옵서예”
  • 좌선미 기자
  • 승인 2013.08.12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루즈 ‘니뽄마루((Nippon Maru)’호를 통해 반가운 일본인 관광객 300여명이 제주를 찾았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는 침체돼 있는 일본인 관광객 유치 확대에 불을 지피기 위하여 이번 제주 방문 일본인 관광객들에게 정성 어린 환영행사를 마련했다.
 

제주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양영근)는 12일 오전 10시 일본 크루즈 ‘니뽄마루’가 제주항에 입항함에 따라, 입도한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민속공연, 스카이 댄서, 기념품 제공 등 대대적인 환영행사를 열었다.
 

 
니뽄마루는 일본에 본사를 둔 2만2천여톤(t)의 크루즈로, 일본의 요코하마와 고베, 코마츠시마 등을 거쳐 제주로 오는 코스를 운항한다. 크루즈 여행에 따른 상품가격은 1인당 280,000엔부터 1,400,000엔까지 다양하다.
 

도와 공사에서는 이번 니뽄마루의 입항 기회를 활용, 일본인 관광객의 재방문을 유도하고 제주관광의 감동을 전하기 위하여 이번 환영행사를 기획․시행했다.
 

일본은 지난 2008년까지 제주 인바운드 관광에서 최대시장을 자랑했으나, 최근 아베정권의 엔저정책으로 인한 일본 내수시장 활성화 및 지속되는 한일 국제정세로, 방한 및 제주를 찾는 관광객이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
 

그러나, 도와 공사는 제주 방문 일본인관광객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환대행사를 통하여 제주관광의 감동을 전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크루즈 방문객에 대한 환영행사를 마련할 예정이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정치, 경제적인 문제가 지속되면서 일본 인바운드 시장이 힘든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제주를 방문하는 일본관광객들을 위해 환영이벤트를 개최하는 등 일본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노력하겠다“ 고 전했다.
 

한편, 오는 9월, 10월에도 각각 2회씩 일본인 관광객을 태운 크루즈 입항 계획이 마련되고 있으며, 이를 통해 1,800여명의 일본인 크루즈 관광객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