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복풍력발전단지 조성사업 사업자에 한진산업
동복풍력발전단지 조성사업 사업자에 한진산업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4.06.19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너지공사(사장 차우진)가 추진하는 동복풍력발전단지 조성사업에 사업자로 (주)한진산업 컨소시엄이 결정됐다.

동복풍력발전단지 조성사업은 지구지정, 도의회 동의, 도시계획심의, 개발사업 시행승인등 모든 인허가 절차를 완료했고 '지방자치단체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에 관한 법률'에 의거 국제입찰을 진행해 최종협상 절차를 마무리할 방침이다.

19일 제주에너지공사에 따르면 (주)한진산업 컨소시엄과는 지난 18일자로 계약을 체결했으며 제주지역업체 참여와 관련해 이번 동복풍력발전 조성사업에는 풍력발전기 설치 외에 대부분의 공사를 제주지역업체가 진행한다.

토목․건축공사는 제주지역업체인 (주)영도종합건설에서 진행하며, 전기공사는 56.04%를 동일전력토건(주)에서 43.96%는 제주지역업체인 (주)원남에서 수행하게 된다.

사업비 재원조달과 관련해 동복풍력발전단지 조성사업은 550억원을 차입을 통해 충당할 계획이었으나, 당초 입찰금액보다 54억원이 줄어든 금액에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500억원만을 차입하는 것으로 계획을 수정했다.

이에 따라 제주에너지공사는 진입도로 정비 등 착공기반시설을 구축하고, 7월부터 본격 공사에 들어간다.

제주에너지공사 관계자는 "내년 5월까지 공사를 마무리 할 계획으로 이번 동복풍력발전단지가 완공되면 연간 약140억원(REC제외)의 수익이 기대된다"며 "추후 동복풍력발전단지에 태양광 및 폐기물을 이용한 발전설비를 구축해 명실상부한 신재생에너지복합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