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성지 "싸움보단 진실이 우선"
구성지 "싸움보단 진실이 우선"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4.07.18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훈 시장 겨냥해 "공직자의 자리는 냉철한 이성을 요구로 해"
원희룡 지사에게도 "개방형 자리, 공모 취지 살려야 할 것" 당부
▲ 구성지 제주도의회 의장.

구성지(새누리당, 안덕) 제주도의회 의장은 18일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이지훈 제주시장을 향해 과감없이 '경고'성 발언을 던졌다.

구성지 의장은 이날 오후 2시 제319회 제주도의회 임시회 폐회사를 통해 "도정에 부탁한다"며 원 지사와 이 시장에게 당부의 말을 전했다.

우선 구 의장은 원 지사를 향해 "앞으로 개방형 고위공직자와 공기업 사장 등에 대한 공모에 있어 공모 취지를 살리는 것이 도민에게 신뢰와 사랑을 받는 길임을 명심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뒤 이어 구 의장은 "앞문의 호랑이를 막으니 뒷문의 이리가 나온다는 '전호후랑(前虎後狼)으로 흐르고 있다"고 말했다. 전호후랑은 재앙이 끊일 사이 없이 닥침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이다.

구 의장은 "때론 감정이 이성을 앞설 수도 있으나, 공직자의 자리는 냉철한 이성을 요구하는 자리"라며 "언론사와의 일전이니 전투, 싸움이니 하는 과격한 표현은 공직자에게 결코 어울리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구 의장은 "싸움보다는 진실이 우선"이라며 인사청문회제도 도입이 더욱 절실하다고 밝혔다.

이어 구 의장은 "지금까지 불거져 나온 의혹에 대해 한 점 거짓없이 밝히고, 도민과 제주시민의 뜻이 어떠한지를 감지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