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픽, 성공 개최 기원 나래연 제작
델픽, 성공 개최 기원 나래연 제작
  • 뉴스제주
  • 승인 2009.09.0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신산공원 야외특설무대, 세계평화 꿈 달고 제주 하늘로

오는 9일 제3회 제주세계델픽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제주의 푸른 밤을 수놓기 위한 나래연이 제작 마무리 단계에 있다.


이번 행사는 델픽대회 개회식의 식후행사의 프로그램으로 신산공원 야외특설무대에서 열릴 ‘나래연 페스티벌’을 위해 지난 6월 한 달간 제주도내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나래연 그림 그리기 대회’ 공모전이 열렸으며, 1천여 점이 대회에 참가했다.

이번 대회에 제출된 그림은 연 전문가의 지도 아래 시민동아리에서 만들어질 연과 함께 현재 1천 마리 이상의 나래연이 제작되고 있다.

'나래연 페스티벌'을 통해 하늘에 띄워질 나래연은 한지제작에서부터 천연 염료 만들기, 천연 염색으로 한지 물들이기, 나래연 제작, 초고휘도 반사체 재단 등의 세부단계를 거쳐 1천 마리 이상의 연을 하나로 잇게 된다. 흔히 방패연으로 잘못 알려진 ‘한국 고유의 연’인 나래연은 일본의 방패연과 달리 정중앙에 원형의 구멍이 있어 연을 하늘에 띄웠을 경우 마치 춤을 추는 듯한 다양한 움직임을 보여주게 된다. 따라서 델픽대회에서 선보일 약 3km 길이의 나래연은 파란 제주 가을하늘에 담겨 초대형 그래픽(Sky Super Graphic)을 연출하게 된다.

특히, 초고휘도 반사체를 재단하는 제작과정을 거친 이번 '나래연 페스티벌'은 오후 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행사가 진행돼 저녁시간동안 제주의 푸른 밤하늘에 화려하고 장엄한 빛을 내뿜게 된다.

1천 마리 이상의 연이 하나로 이어져 제주를 빛내는 빛의 축제, ‘나래연 페스티벌’을 통해 지구촌 모두가 하나가 되기를 바라는 델픽대회의 세계 평화 바람을 실천예술로 승화시키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