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태풍 ‘차바’저소득 주택침수피해가구에 긴급 주거비 지원에 나서
제주시, 태풍 ‘차바’저소득 주택침수피해가구에 긴급 주거비 지원에 나서
  • 양지훈 기자
  • 승인 2016.10.12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태풍 ‘차바’가 휩쓸고 가면서 발생한 주택침수로 당장 주택에 거주하기 힘든 피해가구중 기초수급자가구 16가구 등 저소득층 26가구에 12일 위기가정 지원비 및 긴급 주거비를 7백25만3천원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지원된 ‘위기가정 지원비’는 기초생활수급가구 등 저소득층이 위기상황에 처한 경우 제주특별자치도 “저소득층을 위한 자체사업 운영지침”에 의해 지원하고 있는데 이번 태풍 “차바”의 내습으로 인해 주택침수로 생활에 곤란한 기초수급자가정 16가구19명에 가구당 30만원씩 우선 지원했다.

또한, 태풍 ‘차바’로 침수된 가구 중 풍·수해·화재 등 재난 재해로 인하여 거주하는 주택 또는 건물에서 생활하기 곤란한 경우에 지원되는 “긴급복지지원법”지원기준에 적정하다고 판단된 10가구 11명에 대하여 긴급주거비 총 2백45만3천원을 지원했다.

긴급주거비 지원대상 적정판단기준은 일반재산 8천500만원 이하, 금융재산이 700만원 이하이며, 가구구성원소득이 중위소득 75%범위에 모두 충족 시 지원된다.

한편, 제주시는 특히 침수가구 중 아동이 있는 4가구에 대하여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으로 서비스를 연계하여 필요한 서비스가 추가로 지원될 수 있도록 연계하고 있으며, 이번주내 침수가구에 대한 전체 확인 조사를 거쳐 위기가정 지원비 및 긴급주거지원을 추가 지원 할 예정이다.

또한, 각 읍면동에서도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자생단체 등과 연계, 피해가구의 청소지원봉사와 더불어 지정기탁후원금을 활용하여 피해가구에 주거용품구입비지원 등 주거안정에 노력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