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전기차 보급 등 올해 주요사업에 2천억 투자
道, 전기차 보급 등 올해 주요사업에 2천억 투자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7.01.01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주특별자치도가 올해 일자리 창출과 전기차 보급 및 연관산업 육성 등 주요사업에 2687억원을 투자한다고 1일 밝혔다. ⓒ뉴스제주

제주특별자치도가 올해 일자리 창출과 전기차 보급 및 연관산업 육성 등 주요사업에 2687억원을 투자한다고 1일 밝혔다.

제주도정에 따르면 내년도 경제통상 및 전략산업분야 예산은 맞춤형 인재양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과 민생경제 활력화, 기업성장 촉진 및 수출, 카본프리 아일랜드 구축을 위한 전기차 보급 및 연관 산업 육성 등 미래 제주발전의 초석을 다지기 위한 사업에 집중 편성됐다.

올해 주요 투자내용을 보면 전국기능경기대회 제주 개최 및 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167억원,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운영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 18억원, 근로자종합복지관 운영 등 노사협력 구축 11억원, 제주제품인증(Made in Jeju) 운영 15억원 등이다.

또 중소기업육성기금 안정화 및 지원 확대 300억원, 맞춤형 수출기업 지원 및 해외 마케팅 확대 33억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제주본부 건립 등 기업 기술지원 31억원, 향토강소기업 육성 13억원, 농공단지 시설개선 및 확장 10억원이다.

특히 제주도정은 카본프리 아일랜드 제주 구축을 위해 전기자동차 구입 보조금 1426억원, 충전기 설치 138억원, 첨단자동차 검사연구센터 구축 56억원, 스마트그리드 인프라 구축 등 저탄소산업 육성 23억원, 풍력발전 개발이익 도민 공유 위한 풍력자원 공유화기금 조성 49억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안정적 에너지 공급 및 지역주력산업, 경제협력권사업 추진을 위해 LNG 인수기지 유치지역 인센티브 18억원, 창조경제혁신센터 운영 및 지식재산 창출지원 25억원, 제주지역 주력산업 60억원, 경제협력권산업 40억원, 제주화장품 인증제도 활성화사업 10억원 등이 투자된다.

제주도 문원일 경제통상산업국장은 "2017년도 예산은 도정 핵심정책 중 하나인 일자리, 카본프리 아일랜드 구축 등 미래성장 동력산업에 중점 투자할 계획으로, 경제성장의 열매가 도민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